"우리가 이희호 되자"…이낙연·이재명·현정은 조문(종합2보)
기사입력 2019.06.12

 

차분한 분위기 속 조문행렬…오전엔 이재용·이순자·김현철 등 찾아
장상 "DJ와 결혼발표에 지인들 한탄…식견·결단 보여준 것"

 

장상 전 이화여대 총장은 DJ와 이 여사의 결혼 스토리와 관련해 "한 번은 명동 YWCA 사무실에 갔더니 사람들이 훌쩍거리는 분도 있고 슬픈 표정들이었다. 그래서 무슨 일이냐하니 '희호가 시집을 가겠단다'라고 하더라"고 말했다.

 

이어 "시집간다면 환영해야지 왜 슬퍼하냐고 물으니 '얘 말도 말아라. 총각도 아니고 아이도 둘이 있고 희호처럼 외국은 고사하고 한국에서도 제대로 공부도 안했고 집도 없대'라고 하더라"며 웃으며 설명했다.

 

https://news.naver.com/main/read.nhn?mode=LSD&mid=sec&sid1=100&oid=421&aid=0004038262

 

지랄하네

왜 계훈제의 약혼녀가 바람났다는 말을 못하셔?ㅋㅋㅋ

 

이희호는 원래 계훈제의 약혼녀였음.

계훈제는 도요다 다이쥬의 사기극에 속아 다이쥬의 정계입문 길을 열어준 친구였지.

 

한번은 도요다 다이쥬가 계훈제의 집을 찾아갔을 때 계훈제는 없고 약혼녀만 혼자 있는 상황 발생ㅋ

그 약혼녀가 바로 이희호였지.

 

그 다음은 알지? SHKD-XXX 夫の目の前で犯されて

그리고 자지맛을 본 이희호는 결국 다이쥬의 자지에 매달려 둘이 야반도주.

 

하여간 이희호 저딴 년을 신격화하고 자빠진 열등종자들은 도데체ㅉㅉㅉ

 

이희호_레전설.jpg